Breaking
Heredity/Evolution
현대인이 직면하고 있는 건강 위험 ‘항생제 내성’, 발생 원인과 해결책은?
의학계가 항생제 내성이 인류에게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지나치게 많은 치료제가 개발돼 누구나 쉽게 구할 수 있게 되면서 새로운 문제가 불거지기 시작했다. 그렇다면 특정한 치료제를 과다하게 복용할 시 어떤 부작용이 생길 수 있을까?전 세계 75만 명 중 한 명, 항생제 내성 박테리아의 피해자항생제는 발명품 중 하나로 박테리아 감염을 치료하고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사용하는 치료제로 전 세계인이 항셍제를 쉽게 구입할 수 있다. 심지어 처방전 없이 구입할 수 있는 항생제도 있다. 그러나 그 결과, 박테리아를 치료하
이택경 기자
매력적인 사람은 뭐가 다를까…“여성 매력은 진보했으나, 남성은 제자리 걸음”
‘매력’은 인간의 한 특성이다. 매력은 종종 부정할 수 없는 장점과 특권을 동반한다.앞서 진행된 33개의 연구는 일반적으로 매력적이라고 여겨지는 사람들이 매력적이지 않은 사람들보다 더 인기가 있고 더 나은 사회적 기술과 더 높은 지능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매력적인 사람들은 짝을 찾는데 어려움을 덜 겪었고 더 많은 아이들을 낳았고 자녀들 또한 매력적으로 성장했다.매력의 지표는 무엇이며, 실제로 사람들은 시간이 흐를수록 점점 더 매력적으로 변해가고 있을까?더 매력적인 사람핀란드 헬싱키 대학교의 마커스 조켈라 박사의 연구에 따르
이택경 기자
뉴욕의 '업타운 쥐'와 '다운타운 쥐'는 유전적으로 다르다
쥐라고 다 같은 쥐가 아니다. '쥐'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도시는 바로 미국의 뉴욕시. 해마다 늘어나는 쥐 때문에 올해 뉴욕시장은 무려 3,200만 달러를 쏟아붓겠다며 쥐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이 와중에 한 대학원생이 뉴욕 맨해튼의 업타운에 사는 쥐와 다운타운에 사는 쥐가 유전적으로 다르다는 연구 결과를 내놓았다. 뉴욕 포드햄대학교(Fordham University)에 재학 중인 매튜 콤브는 맨해튼에 서식하는 쥐들의 DNA를 비교 분석한 결과 부유한 상류층 동네인 업타운의 쥐와 저소득층이 많이 사는 다운타운의
고인원 기자
'크리스퍼 캐스9', 콜레스테롤 수치 감소에 효과.."쥐 실험 성공적"
  체내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으면 동맥이 좁아져, 혈액의 흐름이 어려워진다. 이는 심장마비와 뇌졸중을 유발할 수 있는 혈전 형성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과학자들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조절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모색했다. 듀크대학 생물의학 연구원들은 ‘크리스퍼 캐스9(CRISPR-Cas9)’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다. 최근에는 실험쥐의 유전자를 관리해 혈액 내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춘 실험 결과가 발표됐다. 크리스퍼 캐스9, 혈액 내 콜레스테롤 관리하는 유전자 조절기능 억제 크리스퍼 캐스9
심현영 기자
헌팅턴병의 모든 것
헌팅턴병의 치료제 개발은 오늘날 의학계의 난제로 남아 있다. 그렇다면 헌팅턴병은 무엇일까? 헌팅턴병은 뇌의 신경세포가 지속적으로 파괴되는 진행성 퇴행성 질환이다. 헌팅턴병 환자들은 30대나 40대에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지만, 이보다 어린 나이에 나타나는 경우도 있으며 이는 소아 헌팅턴병이라 불린다. 보통 근육간 조정능력이 상실되고 인지 능력이 저하되고 정신적인 문제가 동반돼 매우 다양한 증상이 나타난다. 1. 근육간 조정능력 상실: 몸의 일부가 갑자기 제멋대로 움직이거나 경련을 일으키는 무도병 증상이 나타난다.
김선미 기자
눈썹, “인간이 대립보다 대화를 향해 진화한 증거”
우리의 눈썹이 인간 진화에서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번 연구로 눈썹이 인간은 다툼보다 화합에 적합하도록 발달했다는 것을 밝혀냈다. 이전까지 사람들은 보통 눈썹이 인체에서 큰 의미가 있지 않다고 생각해왔다. 눈썹은 눈 위에 난 털이며 땀이나 비, 물 등이 안구에 들어가지 못하도록 막는 장벽 역할을 한다. 그렇게 함으로써 안구에 오염이나 질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만든다. 그러나 네이처 생태와 진화(Nature Ecology and Evolution) 저널에 발표된 최근 연구에 따르면 눈썹은 우리 조상들의
이찬건 기자
인간은 자연 선택을 통해 현재도 진화 중
인간은 지금도 서서히 진화하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진화론 비평가가 가장 많이 듣는 질문 중 하나는 유인원이 왜 인간으로 진화할 수 없었는가 또는 인간은 더욱 발전된 존재로 진화할 수 없는가 하는 내용이다. 그러나 최근 콜럼비아대학이 약 20만 명의 사람의 게놈을 가지고 실시한 연구 결과 자연 선택은 현재도 진행 중이라는 사실이다. 사실, 이 실험을 통해 알츠하이머 질병 및 심각한 흡연과 관련된 유전적 변인을 제거할 수 있었다. 미국과 영국에서 진행된 연구 결과, 이러한 유전 변인은 긴 수명을 가진 사람들에게서 적게 나
이찬건 기자
[반찬레시피] 한끼 반찬으로 손색없는 꽈리고추 멸치볶음
꽈리고추의 효능 꽈리고추는 저칼로리 식품으로 식이섬유와 비타민C가 풍부하고 지방축적을 줄여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또한 캡사이신이 함유되어 있어 식욕을 증진시키고 단백질을 소화시켜준다. 가바와 루틴 성분은 혈압을 낮춰주고 모세혈관을 강화, 확장시켜 활력증진과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한다.  밑반찬으로 제격인 꽈리고추멸치볶음 만드는법 집에서 밑반찬으로 먹을 수 있는 꽈리고추멸치볶음 만드는 법을 소개한다. 재료 : 꽈리고추 250g, 마늘 100g, 손질한 멸치 50g, 식용유 4큰술 조림양념 : 조림간
김영지 기자
유전적 결정론에 입각한 교육 평가, 오해 소지 많아
저명한 통계학자이자 교육 전문가인 주디스 싱어가 최근 사이언스 지에 게재한 연구결과를 통해 교육 ​​분석가 및 교육위원회가 국제 시험 순위에 얽매여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한 유전적 결정론에 입각한 국가적 차원의 순위매김의 오류를 지적했다.   국제 수학 및 과학 연구 동향(TIMSS), PISA와 같은 시험은 전 세계 교육 정책 입안자에게 적절하게 사용될 수 있는 중요한 정보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점수에 기초한 순위 시스템은 교육 측면에서 서로 다른 국가 간 순위를 실제적 관계를 넘어선 잘못된 정보를
심현영 기자
‘테이-삭스’ 유전 질환, 300명 중 1명 꼴로 발병해
▲테이-삭스 병은 소아와 유아에게 흔히 발생하는 신경계의 파괴 증상이다(사진=ⓒ게티이미지)불치 유전 질환 ‘테이-삭스’ 병의 치료법을 두고 전문가들 사이에서 다양한 의견이 진행되고 있다.‘테이-삭스’ 병은 치명적인 유전 질환으로 신경계의 점진적인 파괴하며 소아·유아에게 흔히 발생한다.테이-삭스 병은 헥소스아미니다제-A(hexosaminidase-A)라는 중요한 효소의 부재로 발생한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이 질환을 앓고 있는 유아는 기본적인 운동 능력의 통제력을 상실해 정상적인 아동처럼 움직일 수 없게 된다.운동 능력 외에도 테이-
이택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