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Bio-Technology
(주)한호기술, 이동의 자유를 선물하는 스마트스쿠터, 길벗 기증!
스마트 전동스쿠터 선두기업 (주)한호기술(회장 정진선)이 11월 27일, 화성시청에서 '이동약자 지원을 위한 스마트스쿠터 기증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주)한호기술 임직원들은 화성시청이 선정한 이동약자에게 스마트스쿠터의 기본 작동방법을 알려주고 실제 탑승 운행을 진행했다. 이들은 "오랫동안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에게 잃어버린 이동의 자유를 선물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주)한호기술 정진성 회장은 "화성지역의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던 차에 최근 5년여 동안 심혈을 기울여 개발 완료한
김민희 기자
삶의 한 줄기 빛 '개인회생대출', 대출 상품 및 대출 대환...대출 자격은?
개인회생대출은 '개인회생’이라고 하는 것은 개회를 진행 중이거나 신청할까 염두해 두고 계신 분들에겐 아주 핫한 키워드이다. 실제로 개인회생대출을 이용 하고자 하는 분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어 팍팍한 삶의 한 줄기 빛으로 자리 잡은 사회적 제도이다. 그러나, 개인회생대출은 쉽게 접할 순 없는 분야이고 낯설게 느끼는 분들이 많은 만큼 적절한 방향성을 안내 해주는 것이 필요하다. 이에 개인회생출에 대해 대출자격 및 대출상품, 대출대환을 알아보자. 개인회생대출 이란? 개인회생대출은 개인회생 과정에서 빚을 변제중인 사람들이
김지은 기자
백혈구의 일종 '대식세포', 뇌 및 내장 질환 원인 지목돼
대식세포는 인체에 상주하는 청소부이다. 대식세포는 인체 조직을 유지하는 데 필수적이지만, 때때로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때 통제를 벗어나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 유레칼러트(EurekAlert)에 실린 한 기사에 따르면, 뇌에서 면역기능을 담당하는 미세아교세포(microglia)라는 대식세포가 통제 불능 상태가 되면 비만 쥐의 인지 기능 저하를 일으킨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한편, 장에서 신경세포를 보호하는 데 필수적인 오래 사는 대식세포가 발견됐다. 이 두 연구에서 관찰된 대식세포는 동전의 양면일 가능성이 있다.
고진아 기자
운전자 필요없는 인공지능 자율주행차, 곧 현실로?
인공지능(AI) 기술은 정보 수집, 처리 및 신뢰성 등이 매우 높은 신기술로 수많은 기술 대기업들이 이미 개발 초기부터 AI에 투자하고 있다. 그리고 최근에는 AI 기술이 발전하면서 AI 기반 로봇, 가상현실(VR) 기술 등이 등장했다. 이제 AI 더 이상 기술 전문가들만의 개발 분야가 아니라 일반인들이 실생활에서 접할 수 있는 보편적인 기술이 됐다. 하지만 여전히 해결해야 할 회색 영역도 많다. AIOP : 미래를 위한 IT 솔루션 우선 AI 구동 제품의 수요가 증가하면서 정보 기술이 어떻게 유지되는지에 대한 관심
강민경 기자
교실로 간 로봇, 아동-로봇간 학습 효율성 및 윤리적 우려
기술의 발전은 오랫 동안 인간의 일상 생활에 자리하며 편리함을 충족시켰다. 특히 최근 몇 년간 급성장한 교육기술은 그동안 또래와 동일한 교육 기회를 받을 수 없었던 학생들에게까지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며 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교육 환경에 도입되는 기술 가운데서도 로봇을 통한 학생들의 학습 개선 및 향상은 여러가지 측면에서 교사와 아이들에게 큰 도움을 준다. 그러나 동시에 이러한 교육 및 기술의 융합체 진보가 가져올 부정적 영향에 대한 우려를 간과하고 있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소셜 로봇이 아이들을 가르치는데 따르는 여러 혜택
고진아 기자
희귀병 헌터증후군 위한 실험적 유전자 치료 실시하다
실험적인 유전자 편집 시험을 마치게 되면, 인류는 곧 희귀한 유전질환인 헌터증후군에서 자유로워질 것으로 보인다. 미국 상가모테라퓨틱스(Sangamo Therapeutics)의 브라이언 매도우 박사가 실험적인 체내 유전자 편집 시험을 실시했다. 이번 시험은 유전자 편집기를 사용해 헌터 증후군을 유발하는 돌연변이 유전자 위치에 수정된 유전자 복제본을 삽입하는 절차다. 실험적이면서도 획기적인 이번 시험은 정맥투여 방법으로 진행됐다. 헌터증후군은 매우 희귀한 유전질환으로 효소의 손실이나 기능 이상에 의해 유발된다. 인체가 복잡한 분자
김성은 기자
중 연구진, 로봇 위한 전자 청각 시스템 구축
로봇 센싱 기술은 로봇 공학의 하위 영역으로, 로봇이 듣고 만지고 보는 등의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이다. 로봇에 청각 기능이 있다면 로봇은 사람과 상호 작용할 수 있고 사람이 내는 음성 신호를 들을 수 있다. 로보틱스와 자동화를 위한 IEEE 국제 컨퍼런스(IEEE ICRA)에서 '소형 모바일 로봇용 내장형 청각 시스템'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로봇은 어떻게 들을까? 로봇 센서와 귀는 공기중에 떠 다니는 전자기파(EM)를 감지한다. 미국 시카고에 기반을 둔 과학 및 산업 박물관 로봇 레볼루션(
강민경 기자
난치성 질병 '낭포성섬유증', 세포 치료로 '희망' 보인다
선천성 질병인 낭포성섬유증 환자와 관련해, 폐의 이오노사이트가 주요 질병 표적이며 잠재적으로는 세포 치료로 대체될 수 있다는 연구가 나왔다. 그러나 실현되기까지는 무수히 많은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그 기간 동안 환자가 폐 이식을 필요로하는지를 예측할 수 있는 머신러닝 개발에도 발전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낭포성섬유증 낭포성섬유증은 전 세계적으로 7만 명이 넘는 사람들에게 고통을 주는 선천성 질병이다. 낭포성섬유증막횡단전도조절(CFTR, cystic fibrosis transmembrane conductance reg
고진아 기자
만성통증을 완화하기 위한 비의료적 치료법
만성 통증 환자를 대상으로 12주간 인지 행동 치료를 시행한 결과, 고통과 연결되는 생각을 통제하고 흥분과 불안을 감소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히로시마의과대학 연구진은 만성 통증 환자와 일반인의 뇌를 기능적 자기 공명 영상(fMRI)으로 분석한 결과, 뇌의 여러 영역이 서로 연결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내재된 연결성 네트워크 의학전문매체 싸이콜로지투데이에 따르면, 뇌는 서로 연결돼 있어 한 부분에서 자극이 일어나면 시냅스 간 연결을 통해 뇌의 다른 부분에도 자극이 발생한다. 분리된 뇌
심현영 기자
의지와 상관없이 손이 움직인다?...'외계인 손 증후군' 주의
'외계인 손 증후군'이라는 증상이 있다. 이 증상은 개인의 의지와는 반대로 비정상적으로 손이 자동으로 움직이면서 조절 불가능한 경우를 일컫는 신경학적 상태다. 뇌 손상이나 부상으로 인해 유발되는 매우 드문 질환이다.  외계인 손 증후군(AHS, Alien Hand syndrome) 이 증후군을 처음으로 발견하고 기록한 인물은 독일의 정신과 의사이자 신경학자였던 쿠르트 골트슈타인으로, 당시 환자의 증언이 시초였다. 그 당시 57세였던 이 환자는 자신이 왼손이 마치 악의적인 계획을 세우고 있는 것처럼, 자신의
고진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