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먹방 유튜버 사망, 안타까워
등록일 : 2019-04-15 16:35 | 최종 승인 : 2019-04-15 16:35
이소의
일본 유튜버 사이에서 유행하는 '오니기리 빨리먹기' 영상의 모습./유튜브 캡처

[리서치페이퍼=이소의 기자] 일본의 '먹방' 크리에이터가 주먹밥을 먹던 도중 사망하는 일이 벌어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복수의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유튜버는 지난 8일 생방송 도중 오니기리(주먹밥)을 먹다가 질식증세를 보이며 실신했다. 당시 구급대가 도착한 모습이 그대로 중계됐다. 현재 이 영상은 미공개 또는 삭제가 된 상황이다. 

유튜버의 어머니로 추정되는 여성은 지난 12일 트위터 계정을 통해 이 내용을 알렸다. 

버즈피드재팬은 무리한 먹방에 도전하다가는 사망한 유튜버와 같은 사고로 이어질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일본 유튜버 사이에서는 '30초 안에 주먹밥 먹기'라는 콘텐츠가 유행하고 있다. 

지난 2016년에는 3분 안에 주먹밥 5개 먹기에 도전하던 20대 남성이 숨지는 사고도 발생했다. 

유튜브는 '심각한 신체적 부상이나 사망의 위험이 있는 행위의 조장을 목적으로 한 콘텐츠는 허용하지 않는다'는 공식 정책을 갖고 있지만, 해당 요소를 담은 영상들이 완전히 걸러지지 않고 있는 상태다.

[리서치페이퍼=이소의 기자]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