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왼손잡이 아내’ 진태현, 선우용여 납치로 김병기 협박 “위임장에 도장 찍어라”
2019-04-24 20:02:05
김지해

진태현이 악수를 뒀다.

사진=KBS 2TV

24일 KBS 2TV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연출 김명욱/극본 문은아)에는 천순임(선우용여)을 납치하는 김남준(진태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애라(이승연)은 박순태(김병기), 천순임에게 호적에 김남준을 올렸다고 말했다. 김남준이 유일한 오라의 후계자라는 것. 하지만 박순태가 이 상황을 받아들일리 없었다.

 

급기야 김남준의 눈앞에서 박순태는 위임장을 찢어버렸다. 조애라는 김남준에게 더 이상 박순태의 주식 위임장을 기다릴 수 없다며 이사들을 설득하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남준은 박순태의 위임장이 있어야만 자신이 무사히 취임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천순임과 박순태를 분리시키며 “위임장 넘겨줘야 큰사모님 다시 뵐 수 있습니다”라고 경고했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