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사람이좋다’ 전유성 딸 전제비 “부모님 이혼? 父 결혼하지 말았어야”
2019-05-22 09:00:03
김지해

[리서치페이퍼=김지해 기자] 전유성 딸 전제비씨가 출연했다.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30일 방송에는 남편으로서의 전유성에 대해 말하는 딸 전제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전제비씨는 이날 두 번 이혼을 한 전유성에 대해 “결혼을 하지 말았어야 되는 사람이 아니었을까 싶기도 하고”라고 운을 뗐다.

 

제작진이 “아버님이요? 자기 세계관이 강해서?”라고 묻자 전제비씨는 “그렇죠 그거를 어떤 여자가다 받아주겠어요. 워낙에 어렸을 때부터 그게 익숙해져있떤 사람인 저도 그런데 제가 아내고 남편이 그랬다면 못 참았을 거 같아요”라고 말했다.

 

또 “어렸을 때 아빠와 뭘 했던 추억이 없다 이 정도지 사랑을 못 받지는 않았어요”라며 “그래도 편지를 주신다든가 이런 걸 되게 많이 했기 때문에 사랑을 못 받았다고 생각하지 않아요”라고 전했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