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퍽퍽함에 금방 질려버리는 닭 가슴살…다이어터들을 위한 칼로리 낮은 닭 가슴살 요리 추천 메뉴
2019-06-12 09:00:03
강효진

▲닭가슴살 요리 추천(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리서치페이퍼=강효진 기자] 치킨은 야식계의 대표 메뉴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는 음식이다. 특히, 후라이드 치킨은 야식으로 사람들이 가장 많이 시켜먹는 음식으로 뽑히기도 했으며 주말 밤이 되면 도로에는 치킨을 배달하는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다. 이러한 치킨 사랑에도 사람들에게 외면받는 부위가 있다. 바로 치킨의 퍽퍽함을 담당하고 있는 치킨 닭가슴살이다. 닭가슴살을 다른 부위에 비해 건조하고 질겨 종종 외면을 받고는 한다. 하지만, 이러한 닭가슴살은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 음식으로 각광받는다. 아래 항목을 통해 퍽퍽한 닭가슴살을 부드럽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닭가슴살 요리 레시피를 함께 알아보자.



▲닭가슴살 초계국수 요리 (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닭 가슴살 초계국수 요리

초계국수는 여름철에 먹는 대표적인 요리로 닭 가슴살을 활용해 조리할 수 있는 레시피다. 닭 가슴살 초계국수를 만들기 위해서는 먼저 익힌 닭 가슴살을 잘 찢어 준비한다. 닭 가슴살을 결대로 찢어 참기름과 통깨를 넣고 미리 버무린다. 이후 초계국수에 필요한 면을 삶고 고명으로 홍고추와 오이를 썰어 올려준다. 이어 미리 만들어둔 초계 국수의 시원한 국물에 양념을 절여 만든 닭 가슴살을 올려 함께 즐기면 닭 가슴살 요리로 안성맞춤이다.



▲닭가슴살 스테이크 요리 (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닭 가슴살 스테이크 요리

스테이크는 일반적으로 돼지고기나 소고기로 즐기는 경우가 많지만 닭 가슴살을 이용해 건강하고 칼로리 낮은 스테이크 요리를 즐길 수 있다. 닭 가슴살 요리 중 가장 기본적인 스테이크는 소금과 후추만 이용해서 조리할 수 있지만 양념을 발라 구우면 훨씬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먼저 소금과 후추로 밑간을 하고 피망, 버섯 등을 함께 구워 그릇으로 옮기고 달달한 데리야키 소스나 매콤한 소스를 이용해 선호하는 방식에 따라 닭 가슴살 요리를 즐길 수 있겠다.


▲닭가슴살 샐러드 요리 (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닭 가슴살 샐러드 요리

다이어트를 하고 있는 중이라면 모든 음식의 칼로리에 집착하고 먹을 수 있는 음식이 거의 없다. 특히, 다이어트를 할 때 가장 많이 먹게 되는 음식이 닭 가슴살인데 이는 계속 먹다 보면 입에 물려 지치게 된다. 이때 먹기 좋은 닭 가슴살 요리에는 샐러드가 있다. 닭 가슴살 샐러드는 포만감을 느끼게 해주고 약간의 드레싱을 이용하면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요리다. 먼저, 피망, 양상추, 토마토 등 원하는 채소를 자랄 모두 넣고 양념하지 않은 구운 닭 가슴살을 썰어 올려준다. 이어 다이어트에 적합한 칼로리가 낮은 다이어트 드레싱을 함께 즐기면 부담스럽지 않게 닭 가슴살 요리를 즐길 수 있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