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김하늘 코 ‘바람이분다’ 몰입 방해? “이제 없으니까 허전하네”
2019-06-04 22:38:03
김지해

드디어 김하늘이 코 분장에서 벗어났다.

4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서 김하늘이 코 분장을 떼어내고 일상으로 돌아왔다.

 

김하늘 코 분장이 이틀째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이를 두고 시청자들의 반응이 엇갈렸다. 방송에는 김하늘이 코 분장에도 불구하고 남편인 감우성에게 정체가 탄로나는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감우성은 김하늘의 코 분장을 알고도 모른 척 했다.

 

여행에서 일상으로 돌아온 김하늘은 코 분장을 떼어내고 허탈해했다. 가짜 코까지 만들어가며 감우성에게 결혼 유책사유를 끌어내려고 했지만 정작 다른 여자에게 마음이 향한다고 오해하니 마음이 아팠던 것.

 

이런 가운데 시청자들은 김하늘의 코 분장이 사라진 모습이 낯설다는 반응을 나타냈다. 어색하다는 반응이 대부분인 가운데 소수가 “코 없으니까 또 허전하네”, “김하늘 코 유럽형이네요”, “드라마 할때마다 김하늘 코가 검색어 순위네”라고 지적했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