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황금연휴를 맞이해 산과 바다가 있는 곳을 찾는다면? 강화도 가볼만한 곳으로 떠나보자
2019-06-12 09:00:03
강효진
▲강화도 여행 가볼만한 곳 추천(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다가오는 주말 황금연휴에 아직 여행 갈 곳을 정하지 못했다면 근처에 산과 물이 있는 곳이 있다. 바로 수도권과 매우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 강화도다. 강화도는 인천과 서울과는 다른 매력으로 매해 수많은 여행객을 불러들인다. 더욱이, 강화도에는 바닷가와 섬 그리고 산이 위치해 있어 다양한 매력과 동시에 휴식을 원하는 여행객이라면 안성맞춤이다. 더욱이 저녁 시간 드라이브 코스로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며 바닷가에서 일몰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안겨준다. 아래 항목을 통해 강화도 가볼 만한 곳을 찾아보자.


[리서치페이퍼=강효진 기자]

▲강화도 가볼만한 곳 레포츠 파크 (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강화 레포츠 파크

다양한 레저 활동을 좋아한다면 꼭 가볼 만한 곳이 있다. 바로 강화도에 위치한 레포츠 파크다. 레포츠 파크에는 넓은 대지에서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장소다. 특히, 강화 레포츠 파크에서는 하늘에서 줄에 매달려 나르는 짚라인이 있어 안전 요원의 지시에 따라 안전하게 스릴을 즐길 수 있다. 더욱이, 강화 레포츠 파크는 높은 지대에 위치해 있어 아름다운 산의 모습과 상쾌한 공기를 즐길 수 있어 꼭 가볼 만한 곳으로 손꼽힌다.

▲강화도 가볼만한 곳 전등사(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강화도 전등사

강화도를 여행지로 방문했다면 가볼 만한 곳이 있다. 바로 강화도에서 가장 큰 크기를 자랑하는 전등사다. 전등사는 화려한 전등으로 주변 환경이 조성되어 있어 멀리서부터 색다른 경관을 볼 수 있다. 더욱이, 전등사로 이어지는 산책로를 따라가다 보면 약수터를 발견할 수 있으며 산 정상에서는 강화도를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이에 절에서만 느낄 수 있는 조용한 명상이 필요하거나 산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강화도 여행 시 꼭 가볼 만한 곳으로 전등사를 추천한다.

▲강화도 가볼만한 곳 장화리 낙조마을(사진출처=ⓒ게티이미지뱅크)

장화리 낙조마을

강화도로 드라이브 여행을 떠난다면 반드시 가볼 만한 곳이 있다. 바닷가의 석양을 눈으로 담을 수 있는 장화리 낙조마을이다. 이는 강화 나들길 코스 중 하나로 아름다운 풍경에 많은 사진작가들이 매년 방문하는 곳이다. 일몰을 바라보면서 여유로운 여행을 즐기고 싶다면 장화리 낙조마을에 들러 철새들의 움직임과 환상적인 낙조의 모습을 살펴보길 바란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