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Eco/Env Korean
작지만 강력한 탈출의 귀재, 폭탄먼지벌레
2019-06-12 09:00:03
강민경
▲폭탄먼지벌레는 독성 화학 물질을 분사한다(출처=셔터스톡)

[리서치페이퍼=강민경 기자] 대부분의 사람들은 무당벌레나 나비처럼 무늬가 아름다운 곤충 이외의 곤충을 해충처럼 여긴다. 특히 바퀴벌레, 모기, 파리 등은 사람의 천적이다. 거의 모든 사람이 이런 곤충을 발겨하는 즉시 슬리퍼, 신문, 살충제 등으로 망설이지 않고 곤충을 죽인다.

그런데 어떤 곤충은 작은 몸집과 달리 엄청난 능력을 가지고 있다.

특히 폭탄먼지벌레는 이름처럼 몸에 작은 폭탄을 가지고 있는 벌레다. 이 벌레는 독성 화학 물질을 분사해 포식자들을 물리친다.

폭탄먼지벌레의 특성

폭탄먼지벌레는 딱정벌레의 사촌이며 꽁무니 끝에서 휘발성 액체를 발사한다.

이 벌레는 중부 및 남부 유럽과 중부 스웨덴, 남부 잉글랜드, 사우스 웨일즈 및 북부 아프리카에서 흔히 발견된다. 주로 석회암이 많은 곳이나 초원 등 건조하고 날씨가 좋은 곳에서 산다.

색은 붉은 빛을 띤 황색이며 날개 위 딱지는 옅은 녹색이다. 크기는 6.5~9.5mm로 매우 작으며 미국에만 약 40종의 폭탄먼지벌레가 서식한다.

폭탄먼지벌레가 뿜어내는 액체

이 곤충이 위협을 느꼈을 때 분사하는 액체는 일종의 폭발성 화합물이다. 이 물질은 사람의 손에 닿으면 황색 반점이 생길 정도로 강력하며 곤충의 몸 내부에서 생성된다.

폭탄먼지벌레는 위기에 처하기 전까지 복부에 이 치명적인 화학 물질을 보유하고 있다. 이 무기가 없다면 폭탄먼지벌레는 자연에서 생존하기 어렵다.

벌레의 배 부분에는 두 개로 나눠진 공간이 있고, 이 공간에는 각각 과산화수소와 하이드로퀴논이 들어있다. 두 가지 물질은 분사와 동시에 혼합되며 섭씨 100도 이상의 화학물질로 변한다.

폭탄먼지벌레는 이 화학물질을 분사하며 꽁무니를 270도 회전한다. 마치 포식자의 몸 전체에 불을 뿜는 것이나 마찬가지다.

화학물질을 맞은 포식자는 액체와 접촉하는 순간 타는 듯한 감각을 경험하게 된다.

▲폭탄먼지벌레가 뿜는 액체의 온도는 섭씨 100도 이상이다(출처=플리커)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

일본 고베 대학 연구진은 두꺼비에게 잡아먹힌 폭탄먼지벌레가 어떻게 살아남았는지를 연구했다.

연구진은 일본두꺼비와 개울두꺼비에게 각각 폭탄먼지벌레를 먹였다.

일본두꺼비는 딱정벌레를 주로 잡아먹는 포식자지만, 개울두꺼비는 그렇지 않다. 개울두꺼비가 서식하는 곳에는 딱정벌레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연구진은 일부 폭탄먼지벌레를 자극해 곤충이 화학물질을 분사하도록 만든 후 두꺼비에게 먹였고, 다른 곤충은 안정된 상태로 두꺼비에게 먹였다.

실험 결과 이미 화학물질을 분사해버린 폭탄먼지벌레의 생존율이 낮았고, 화학 물질을 배에 지닌 채 두꺼비에게 잡아먹힌 폭탄먼지벌레의 생존율은 높았다.

이 연구결과는 영국학술원 생물학저널에 게재됐다. 폭탄먼지벌레를 완전히 삼낀 두꺼비의 배에서는 작은 폭발음이 들리기도 했다.

두꺼비는 보통 먹이를 씹지 않고 그대로 삼킨다. 그래서 먹잇감을 삼킨 후 뱃속에서 소화불량이 발생하면 먹은 것을 그대로 토해낸다.

두꺼비가 폭탄먼지벌레를 뱉어낸 시간은 12~120분으로 편차가 컸다. 폭탄먼지벌레는 화학물질을 활용해 위기에서 벗어났다. 어떤 폭탄먼지벌레는 두꺼비의 뱃속에 들어갔다 나온 뒤 2주 동안 살았으며 어떤 벌레는 탈출 후 562일 생존했다.

한편 연구진은 어떤 두꺼비도 실험 과정에서 상처를 입지 않았으며 모든 두꺼비는 실험이 끝난 후 자연으로 돌아갔다고 강조했다.

▲폭탄먼지벌레는 화학물질 분사를 통해 천적으로부터 벗어난다(출처=플리커)

자신만의 무기가 있는 다른 동물들

먹이사슬 하위권에 속하는 동물들 또한 저마다 자신을 지킬 방법을 가지고 있다. 다음은 폭탄먼지벌레 외에도 자신만의 독특한 무기를 지닌 동물들이다.

1. 도마뱀 : 도마뱀은 위기에 처하면 스스로의 꼬리를 자르거나 독을 내뿜는다.

2. 해삼 : 해삼은 내부의 장기를 꺼내 탈출한 뒤 신체를 재생성한다.

3. 딱총새우 : 포식자로부터 도망치기 위해 총소리와 비슷한 소리를 낸다.

4. 사마귀 : 앞다리를 들고 날개를 펴서 몸집이 커보이게 만든다.

5. 흉내문어 : 이 문어는 위기 상황에서 다른 동물의 모습을 흉내낸다.

6. 스컹크 : 엄청난 악취를 내기로 유명하다.

[researchpaper 리서치페이퍼=강민경 기자]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