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Bio-Culture Korean
이유 모를 '복부팽만',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은?
2019-06-12 09:00:03
김현욱
▲과민 대장 증후군은 아무런 이유없이 속이 더부룩하고 복부팽만이 일어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리서치페이퍼=김현욱 기자] 평소 과식을 하거나 날 것 등을 섭취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복부팽만이나 속이 더부룩한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다. 이럴 경우 대부분 몇 시간 이내 또는 수일 이내에 증상이 사라지게 된다. 반면 속이 더부룩하거나 복부팽만 등의 증상이 아무런 이유없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경우에는 과민 대장 증후군을 의심해볼 수 있다. 과민 대장 증후군은 흔히 '과민성대장증후군'이라고 불리고 있는 질환으로 대장 내시경 또는 혈액검사 등 다양한 검사를 하여도 뚜렷한 원인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과민성대장증후군은 속 쓰림, 점액질 변 등이 발생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과민성대장증후군 증상은?

전형적인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은 복통과 배변 습관의 변화가 있다.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은 다양한 증상을 호소하게 되는데 복통이 심하더라도 배변 후에는 호전되는 특징을 보이는 사람이 있는 반면 가스가 지속적으로 차거나 점액질 변, 복부팽만, 속이 더부룩한 증상을 나타내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을 겪는 환자들은 증상 정도에 따라 일상생활이 힘들 정도로 고통을 받고 있는 환자도 있다. 다만 이러한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을 수개월부터 수년간 겪더라도 몸 상태에 별다른 영양은 끼치지 않는다. 

▲과민 대장 증후군에 걸린 사람의 경우 심리적 불안을 해소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과민 대장 증후군에 대해 

평소 과민성대장증후군 증상을 겪고 있는 환자는 심리적 불안을 해소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치료법이 될 수 있다. 무엇보다 과민 대장 증후군을 잘 이해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대장에 심한 자극이 될 수 있는 음식을 평소에 피하여야 하며 규칙적인 식사를 하는 등 생활습관을 개선하는데 노력을 기울어야 한다. 또한 편안한 마음가짐이 중요하기 때문에 평소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은 피해주는 것이 좋으며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방법으로 적당한 운동과 휴식을 취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복부팽만의 원인이 되는 보리로 만든 제품은 삼가야 한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배에 가스 차는 음식

과민 대장 증후군 환자들이 피해야 할 음식은 배에 가스 차는 음식들이다. 배에 가스 차는 음식은 복부에 가스가 발생하게 되면서 심리적 불안을 야기할 수 있어 가급적 피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배에 가스 차는 음식은 대표적으로 밀가루가 있다. 밀가루는 복부팽만은 물론 염증을 유발할 수 있어 과민 대장 증후군 환자들이 섭취하지 말아야 할 음식 중 하나다. 배에 가스차는 음식으로 탄산음료도 해당이 된다. 탄산음료는 탄수화물, 정제된 설탕, 감미료 등이 많이 들어있어 복부팽만을 유발할 수 있다. 카페인 또한 복부 팽만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음식으로 과민 대장 증후군을 앓고 있다면 피해야할 음식이다. 

[researchpaper 리서치페이퍼=김현욱 기자]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