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손목터널증후군으로 인한 손목통증 없애는 노하우
2019-06-12 09:00:03
김현욱

[리서치페이퍼=김현욱 기자]

▲손목터널증후군은 수근관이 압박받아 발생한다(사진=ⓒGetty Images Bank)

필기, 서류작업, 가사업무, 스마트폰 사용 등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은 손목을 사용할 일이 많다. 이런 작업으로 인해 손으로 들어가는 정중신경이 수근관에 의해 압박받아 손의 저림, 감각저하 등의 증상이 동반될 수 있다. 손목터널증후군원인은 중년 이후의 여성에게서 더 잘 나타나며 비만한 사람, 당뇨병, 노인에게서 잘 일어난다. 손목터널증후군원인은 임신여성에게서도 일어나며, 만성 신부전증으로 혈액투석을 받는 사람에게서도 발생할 수 있다. 무엇보다 손목터널증후군은은 손을 많이 사용하는 직업을 가진 경우에도 호발한다. 

▲손목터널증후군으로 인해 손목통증과 화끈거리는 증상이 나타난다(사진=ⓒGetty Images Bank)

손목통증 등 손목터널증후군 증상은? 

손목터널증후군 증상으로 가장 흔하게 일어나는 것은 바로 손목통증이다 더불어 손가락이 화끈거리는 증상이 일어나며, 이는 엄지손가락과 두번째, 세번째 그리고 네번째 손가락에서 일어나는 반면 새끼손가락에서는 증상이 일어나지 않는다. 손목터널증후군 증상으로 인해 아침에 손이 굳으며, 팔을 들어올릴 때 손목 부위에서 통증이 발생하고 손목소리가 들린다. 손목터널증후군으로 인해 손목통증 뿐 아니라 팔, 어깨, 목에도 통증이 함께 일어나는 경우가 있다. 손목터널증후군 증상은 낮보다는 밤에 심하게 일어나며, 수술 등의 치료를 한 후에도 손목터널증후군 관련 증상이 완전히 회복되지 아니할 수 있다. 

▲주먹을 쥐었다 펴는 동작은 손목건강에 좋다(사진=ⓒGetty Images Bank)

손목터널증후군치료법 알아보기 

손목터널증후군치료법에는 비수술적, 수술적 접근 방법이 있다. 비수술적 손목터널증후군치료법의 경우 소염진통제를 투여하여 통증을 경감시키며, 부목이나 보조기를 이용해 고정치료를 하기도 한다. 혹은 수근터널 내 스테로이드를 주사로 주입해 손목통증이 발생하지 않도록 한다. 손목터널증후군에 있어 수술적 치료를 결정하게 된다면, 정중신경을 압박하는 인대를 절제하게 된다. 손목터널증후군 수술은 비교적 짧은 시간안에 끝나며 최근에는 최소한의 피부절개로 수술이 가능하게 되었다. 손목터널증후군 수술은 증상이 심하거나 통증이 악화되는 경우, 류마티스관절염으로 인해 손목터널증후군이 일어나는 등의 적응증에 있어 시행한다. 
손목터널증후군치료법이 필요해지기 전, 손목터널증후군운동으로 손목건강을 유지 및 증진할 수 있다. 팔을 앞으로 쭉 뻗은 다음 주먹을 쥐었다 펴는 손목터널증후군운동 동작을 수차례 실시한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