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지구상 가장 오래된 발효 유제품 '치즈', 맛있게 먹는 방법은?
2019-05-17 09:00:07
정소라

[리서치페이퍼=정소라 기자]

▲치즈는 역사가 오래된 식품이다(사진=ⓒ픽사베이)

가장 오래된 발효 유제품 치즈

치즈는 구약성경에도 기록되어 있을 만큼 지구상 가장 오래된 발효 유제품이다. 치즈는 서양인 식단에서 중요 메뉴 중 하나지만 국내에서도 즐겨 먹는 사람들이 많다. 치즈는 우유 속 카세인을 뽑아 응고발효시킨 식품으로 지역과 제조 방법에 따라 다양한 모습과 맛을 낸다. 치즈는 짠맛, 신맛, 톡 쏘는 맛 등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고 그와 동시에 풍부한 영양이 농축되어 있다. 치즈는 우유의 약 10배 용량으로 농축되어 있고 소화 흡수되기 쉬운 형태로 풍부하게 녹아있어 몸에도 이롭다.

▲치즈 활용도는 무궁무진하다(사진=ⓒ픽사베이)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치즈

치즈는 고소한 맛과 함께 먹음직스러운 비주얼로 입맛을 자극하는 식재료 중 하나이다. 보통 치즈는 음식 위에 살짝 녹인 형태로 먹곤 하지만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고기, 과일, 채소 등과 함께 구워먹어도 맛있다. 치즈를 구우면 제형이 늘어나고 쫀득쫀득해지며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어 어린이들에게도 사랑받고, 다이어터들에게도 사랑받는 다이어트식품이기도 하다. 하지만 다이어트를 하기 위해서는 지방이 50%이하인 치즈를 선택해야 한다.

▲치즈는 저온보관하는 것이 매우 좋다(사진=ⓒ픽사베이)

치즈를 보관하는 방법

치즈는 우유가 핵심재료이지만, 제조방식에 따라 풍미와 특징이 제각각이다. 치즈는 크게 가공치즈와 천연치즈로 나뉘는데 특히 천연치즈는 환경 변화에 민감해 보관에 특별히 신경써야 한다. 치즈를 보관할 때에는 차갑게 두는 것이 기본 원칙이다. 일반 가정에서는 냉장고 보관을 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냉장고 속 서랍칸에 넣으면 냉기가 덜하고 습기가 높아 싱싱함을 지킬 수 있다. 보관한 치즈는 2주 이내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