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김신영, 다이어트 결정적 계기는 조인성? “1년 만에 34kg감량” 진짜-가짜 배고픔 구별 팁까지
2019-02-17 22:55:35
정준호
'미운우리새끼' 김신영 다이어트 비결(사진=ⓒSBS)

[리서치페이퍼=정준호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다이어트 비결을 밝혔다.

 

17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홍선영-홍진영 집에 방문한 김신영의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김신영은 “조인성 사진과 사진을 찍으려다 잘못해서 셀카가 나왔다. 셀카로 나를 비추는데 심각했다. 너무 충격적이었다”며 다이어트 결심 이유를 고백했다.

 

이어 “의사선생님이 10년 뒤 없을 수도 있다고 했다”며 “몸이 너무 안좋았다. 피를 뽑으면 지방이 둥둥 떠다녔다”고 충격 고백했다.

 

또 김신영은 “호흡이 안돼서 잠을 못잤다”고 말했고, 이에 홍진영은 “언니도 그런다. 자다가 몇 번 죽을 고비 넘겼다”고 맞장구쳤다. 이에 김신영은 “무호흡 때문이다”고 밝혔다.

 

김신영은 실제 78kg에서 현재 44kg으로 1년 만에 34kg을 감량했다고 고백해 이목을 끌었다.

 

그 비법으로 김신영은 “하루 다섯 끼 먹으면서 뺐다. 아몬드 20개 두유 1개 사과 반 개가 식단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진짜 배고픔과 가짜 배고픔을 구별하는 방법도 밝혔다. 김신영은 “아무거나 내 입에 들어와라”고 생각하면 진짜 배고픔, “피자가 먹고 싶은데, 햄버거가 먹고 싶은데”는 가짜 배고픔이라고 다이어트 팁을 털어놨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