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오곡밥 만드는 법은?” 정월대보름 음식으로 찰밥·나물·부럼 먹기도..오늘날씨는? 정월대보름 문구·인사말은?
2019-02-19 00:00:00
장준규
▲정월대보름에는 부럼을 까먹으며 건강을 기원한다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리서치페이퍼=장준규 기자] 오늘(19일)은 2019 정월대보름이다. 정월대보름은 매년 음력 1월 15일로 많은 네티즌들이 정월대보름인 오늘, ‘오곡밥 만드는 법’, ‘정월대보름 오곡밥 찰밥 만드는 법’ 등을 검색하고 있다.

 

과거 우리 조상들은 정월대보름이 되면 오곡밥이나 약밥과 함께 나물, 부럼 등을 까먹으며 한 해의 건강을 기원했다.

 

오곡밥 만드는 법

오곡밥을 만들 때는 주로 찹쌀과 팥, 콩, 조, 수수를 사용한다. 먼저 찹쌀과 콩을 깨끗하게 씻어 불려둔다. 팥은 알이 익을 정도로 삶는다. 이어 조와 수수는 깨끗하게 씻은 다음 체에 밭쳐둔다. 이후 준비된 재료들을 솥에 담고 적당량의 물을 부어 밥을 지어주면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은 오곡밥이 완성된다.

 

정월대보름 인사말로는 “보름달처럼 풍성한 한 해 보내기를 바랍니다”, “올 한 해 무탈하고 건강하시기를 기원합니다”와 같은 문구를 추천한다.

 

한편 정월대보름인 내일날씨는 기상청 일기예보에 의해, 전국적으로 많은 양의 비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되며, 기온이 낮아져 쌀쌀한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