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주시은 아나운서, 이상형은? "드라마 볼 때마다 바뀐다"
등록일 : 2019-03-26 10:10 | 최종 승인 : 2019-03-26 10:10
이소의
(사진=SBS 파워FM)

[리서치페이퍼=이소의 기자] 주시은 아나운서가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 아름다운 여신 미모를 뽐냈다.  

26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그녀는 아름다운 미소와 목소리로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볼륨감 있는 몸매와 청순한 외모로 수많은 남성들의 이상형으로 꼽힌다. 

앞서 주시은 아나운서는 이상형에 대해 "제가 '금사빠'라서 좋아하는 연예인이 시시때때로 바뀐다"면서 공유와 이민기를 언급했다. 

그녀는 "드라마 볼 때마다 남자주인공에 빠져 좋아하는 연예인이 바뀐다"고 말했다. 

이에 김영철은 주시은 아나운서에게 "공유와 이인권 아나운서 중 누구를 선택하겠느냐"고 물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고민 없이 "공유. 공유"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주시은 아나운서는 1992년생이다. 서울여자대학교 언론영상학부를 졸업했다. 그녀는 '경리 닮은꼴' 외모로도 주목 받았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