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Life Korean
'메리골드' 눈에 좋은 루테인 많아 꽃차로 많이 마셔…부작용 딱히 없어
2019-06-12 09:00:03
양서윤
▲'메리골드'는 눈에 좋은 루테인 많아 꽃차로 많이 마신다 (출처=ⒸGettyImagesBank)

[리서치페이퍼=양서윤 기자] "반드시 오고야 말 행복"이라는 꽃말을 지닌 메리골드가 화제의 중심에 섰다. 메리골드가 건강 프로그램에 눈에 좋은 음식이라고 소개가 되면서 메리골드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눈에 좋은 음식 메리골드

메리골드의 대표적인 효능은 눈에 좋다는 것이다. 메리골드(금잔화)에는 루테인과 지아잔틴이 풍부하다. 눈에 있는 황반부 주변 성분은 지아잔탄이며 중심은 루테인으로 알려졌다. 루테인과 지아잔틴은 자체 생성이 불가능 해 영양제나 루테인과 지아잔틴이 함유된 음식을 먹어야 한다. 한국영양학회가 발표한 바에 따르면 루테인과 지아잔틴의 함유량이 메리골드에 45000(㎍/100g)이나 들어가 있다고 한다. 이는 깻잎의 4배다.

메리골드 먹는 방법 꽃차 만들기

메리골드는 꽃차로 섭취하는 사람이 많다. 메리골드 꽃차 만드는 법은 간단하다. 200ml의 뜨거운 물에 건조한 메리골드를 2-3g 정도 담그고 4분간 우려내면 된다. 지용성인 메리골드의 루테인과 지아잔틴은 볶는 등 기름과 섭취해야 보다 더 많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메리골드 황변현상 주의

지금까지 알려진 메리골드 부작용은 없다. 하지만, 5잔 이상 과도하게 마시면 황변현상이 생길 수 있다. 또한, 메리골드가 꽃인 만큼, 꽃 관련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섭취를 지양하는 것이 좋다.

Today's Top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