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사 (총 1,017 건)

[ISSUE] 화학 재생 기술, '플라스틱 폐기물' 솔루션 될까?

화학 재생 기술은 플라스틱 폐기물을 유용한 화학 물질로 전환하고, 일부는 새로운 플라스틱으로 재생산하는 방식이다. 전문가들은 화학 재생 기술이 환경을 덜 오염시키는 방식이기 때문에 기존의 기계적...
2020년 05월 12일 14시 13분

[TOPIC] 美 "2020년 북대서양 허리케인 시즌, 평균 이상 강력할 것"

올해 북대서양 허리케인 시즌이 평균 이상의 활성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학자들은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전 세계가 위험에 빠진 현재, 전보다 위험한 허리케인이 불어 닥칠 것이라고 경고했다...
2020년 05월 11일 13시 12분

[ISSUE] 극심한 엘니뇨로 아마존 곤충종 감소

엘니뇨 현상으로 아마존의 생태계도 위험에 처했다. 최근 연구 결과, 엘니뇨 기후 현상이 발생한 동안 극심한 가뭄과 산불로 인해 쇠똥구리 개체수가 절반 이상 줄어들었다. 아마존 쇠똥구리 개체수 감소...
2020년 05월 11일 13시 11분

[EARTH CRISIS] 그린란드 빙하 용해, 지난해 해수면 상승 원인 지목

그린란드가 해수면 상승의 가장 주된 요인으로 지목받고 있다. 지구 온난화로 기온이 상승하면서 그린란드 빙판이 빠르게 녹고 있다. 지난해 그린란드의 빙판은 1990년대보다 7배나 빠르게 녹았다. 미 국...
2020년 05월 08일 11시 28분

[TOPIC] 미국인 절반, 오존 오염 및 미세먼지에 노출

미국인의 절반가량이 공기가 오염된 지역에 거주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폐협회가 발표한 최신 대기질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전체 인구의 45.8% 정도는 오존 오염 또는 미립자 오염이 있는 지역에 거...
2020년 05월 08일 11시 27분

[FOCUS] 지속 불가능한 '패스트 패션' 지구 오염원으로 지적

패션 산업에서 매년 9,200만톤의 폐기물을 발생시키는 것으로 드러났다. 트렌드를 따르면서 유명인사나 패션 모델이 입고 나오는 신상품을 신속하게 만들어 저가에 파는 데 중점을 두는 패스트 패션이 대...
2020년 05월 07일 16시 56분

[코로나 19] 감염 우려로 일회용 플라스틱 쓰레기 및 의료 폐기물 급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이 일상과 경제를 강타하면서 플라스틱 폐기물로 인한 문제가 악화되고 있다. 위기 상황이 지속되면서 전 세계 플라스틱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발표된 여러 보...
2020년 05월 07일 13시 27분

[TOPIC] 산호초, 식이 바꾸면 기후 변화 이겨낼 수 있다

기후 변화로 바닷속 산호초가 사라지고 있다. 30년 이내 산호초가 멸종할 것이라는 지적이 제기된 가운데, 산호초의 식이를 바꾸면 기후 변화를 이겨낼 힘을 기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기후...
2020년 05월 07일 13시 24분

[TOPIC] 아프리카 휩쓰는 메뚜기 떼...수백만 명 식량 위기

아프리카가 치명적인 자연재해, 메뚜기 떼에 시달리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이주형 해충으로 알려진 이집트 땅메뚜기는 농작물을 황폐화해 큰 피해를 준다. 이집트 땅메뚜기는 보통 아프리카와 아...
2020년 05월 06일 16시 50분

[TOPIC] 코로나19로 '아마존 위기'...삼림 벌채 대폭 증가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아마존은 올해 777㎢의 숲을 잃었다. 작년보다 55% 증가한 수치다. 이런 상황에도 브라질 정부는 코로나19로 환경 보호 노력을 줄이겠다고 발표해 환경보호단체의 반발을 사고 있다....
2020년 05월 06일 13시 19분

[FOCUS] 이산화탄소 농도 높아지면 인지 능력 저하

대기 중 이산화탄소 수치가 지난 40만 년간 현재 가장 높은 수준이다. 콜로라도대학 연구진은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질수록 기본적인 의사 결정 능력과 복잡한 전략적 사고 능력이 크게 줄어들 수 있다고...
2020년 05월 06일 13시 16분

[TOPIC] 대기 질 최대 40% 개선…자연이 다시 숨 쉰다

코로나 19 확산을 엄격하게 막고 있는 도시의 대기 질이 상당한 수준으로 개선됐다. 생물학 전문가가 코로나 19 비상조치를 실시하는 도시를 선별해 대기 질을 분석한 결과, 대부분 기업과 공장을 임시 폐...
2020년 04월 24일 13시 02분

[TOPIC] 오래 산 나무, 탄소 더 많이 저장한다

지구 표면의 30%를 차지하는 산림은 매년 24억 톤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한다. 독일의 생물다양성연구소에 따르면, 장수하는 나무, 즉 수명이 길고 오래 산 나무일수록 탄소 저장에서 훨씬 큰 역할을 한다....
2020년 04월 24일 13시 00분

[GLOBAL ISSUE] 올해 탄소배출량 5.4% 감소 예상돼

온실가스 주범 ‘탄소배출량’이 올해 급감할 것으로 보인다. 20일 CNBC는 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들이 올해 탄소배출량이 5.4%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고 보도했다. 탄소는 온실가스 배출량의 2/3을 차지한...
2020년 04월 23일 14시 32분

[ISSUE] 코로나 19로 기후 변화 논의는 '뒷전'

환경 전문가들이 팬데믹으로 기후 변화를 해소하려는 노력에 영향이 미치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다. 코로나 19 확산과 이동 제한 조치로 여러 건의 기후 변화 회의가 지연되고 있기 때문이다.온난화를 제한...
2020년 04월 23일 14시 19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