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치율 낮은 췌장암…발병 주요 원인과 치료방법
수정일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등록일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출처=픽사베이)

한국인들의 사망원인 중 하나인 암은 어떤 종류라도 발병해선 안되지만 암 중에서도 췌장암은 많은 사람들의 공포감이 심하다.

왜냐하면 췌장암 같은 경우 암 초기 때 발견하는 것이 매우 어려워 완치할 수 있는 정도가 낮은 것이 이유다.

췌장은 몸 가운데 위치해 있다.

췌장암이란 췌장에 생긴 암세포로 이루어진 종괴를 말한다.

보통 췌장암이 발병되는 시기는 35∼70세 쯤 주로 발생하며 췌장암 선고 후 5년 생존률은 단 5%로 아주 낮다고 볼 수 있다.

이는 이 췌장암 같은 경우 초기 증상이 거의 없어서 발견됐을 때는 이미 암이 많이 진전됐기 때문이다.

또 췌장암에 걸려서 완치를 하기 위해서 수술을 받으려면 환자 중에서도 20~25% 의 수치만 가능하며, 절제가 불가능한 환자가 가질 수 있는 시간은 최대 반년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시기엔 환자의 고통을 줄이고, 이 기간 중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수술을 받기도 한다.

이런식으로 이 췌장암은 초기증상이 없는편이라 문제가 발견됐다면 암 전이가 상당히 됐을테니 췌장암의 초기증상과 치료법도 좋지만 예방을 해야한다.췌장암에 걸리는 원인은 아직까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으며, 타 암에 비해 암이 발생하는 이유인 암 걸리기 바로 직전이 병변 또한 알 수 없어 초기발견이 힘들다.

그렇지만, 췌장암 발병을 유발하는 요소들이 존재한다.

보통 뒈장암을 발병시키는 원인으로는 흡연 경력과 45세 이상의 연령, 오래된 당뇨병 등이 있으며, 아니면 만성 췌장염과 일부 유전질환에서 췌장암을 발생시킨다고 전해지기도 한다.췌장암은 생존율이 낮은 암으로 걸리면 완치가 힘든 암이다.

그 이유는 보통 췌장암은 암이 상당히 진전된 후 발견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췌장암의 치료는 대표적으로 췌장암 수술이 있다.

수술 중에서도 완치를 위한다면 절제술을 받는데 완치를 하려면 암을 빠르게 발견해야 가능하다.

특히 췌장암의 완치는 힘들어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시 되는데 열량이 높은 음식을 자제하고 또한 흡연은 췌장암을 발병 시키는 위험 물질 중 하나라서 금연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당뇨병을 앓고 있다면 췌장암에 걸릴 가능성이 커지니 평소에 당뇨가 있다면 치료를 열심히 받고 올바른 식사습관을 가져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