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한 목디스크 가볍게 생각하면 똑바로 걸을 수 없어져… 목디스크의 원인 모음
수정일 2020년 01월 03일 금요일
등록일 2020년 01월 03일 금요일
▲(출처=크라우드픽)

현대인은 서 있는 시간이 부족하기 때문에 목과 허리의 통증을 호소한다. 디스크의 종류는 목 디스크와 허리 디스크로 나뉘는데, 특히 허리디스크는 거동이 불편해지기 때문에 심각성을 느끼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목이 아플 경우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아프지 않으며 푹 쉬고나면 통증이 없다고 생각해 심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디스크 환자를 보면 허리디스크로 병원을 찾는 사람들은 230만명이고 목디스크 같은 경우 193만명 뿐이다. 그러나 제대로 된 치료를 받지 않으면 소화불량 뿐만 아니라 합병증으로 이어진다.

목디스크 어떻게 판단할까

목디스크의 증상은 몇 가지 자가진단을 통해 알아보는 것이 가능하다. 우선 디스크가 발생하면 손가락의 둔감으로 인해 섬세함이 떨어질 수 밖에 없다. 그러므로 글씨 쓰기가 힘들거나 단추 잠그는 게 어려우면 목디스크가 있을 수도 있는 것이다. 젓가락질도 잘 못하고 동그라미가 안그려진다면 목디스크일수도 있다. 또 디스크가 생겼을 경우 목과 팔의 신경을 압박하면서 어깨부터 손까지 쥐가 난다. 만약 어깨와 손이 저릴 때 만세 자세를 하면 아프지 않으면 디스크 때문일 수도 있다. 실제로 목디스크가 있는 사람들이 병원에 올 때 팔을 들면서 진료실에 오는 사례가 보인다. 또 목디스크가 있으면 힘이 약해지면서 손가락의 마디마디 힘이 안들어간다. 따라서 손가락을 붙이면 20초를 못버티고 떨어지게 된다. 더불어 하체 기능도 감소해 똑바로 걷지 못하게 된다. 더 자세히 판단하고 싶으면 바닥에 직선을 그어놓고 그 위를 걸어보자. 걸으면서 어긋나면 목디스크의 위험이 있다.

목디스크 부르는 습관

목디스크의 결정적인 원인으로 잘못된 자세가 있다. 스마트폰을 쓸 때 몸이 앞으로 쏠린 자세 혹은 구부정한 자세로 오래 앉을 경우 목디스크가 발생하게 된다. 혹은 물건을 한쪽으로 들어 몸의 균형이 틀어졌기 때문에 목디스크가 생기기도 한다. 베개도 목디스크에 영향을 주는데 본인의 체형에 맞지 않은 베개를 사용하는 것은 목 건강을 망칠 수 있다. 이렇듯 바르지 못한 자세로 인해 발생하는 디스크를 퇴행성 변화라고 부른다. 한편 외부적인 사고 때문에 디스크가 생기는 것을 편타성 손상으로 분류한다.

목디스크 예방법 정리

목디스크의 통증이 심하면 병원에 가서 치료를 받아야 하지만 증상이 약하면 스트레칭으로 가라앉히는 것이 가능하다. 특히 목 근력을 키워줄 경우 목 디스크 방지에 좋다. 디스크에 좋은 스트레칭을 알아보자. 우선 팔을 들어서 머리를 감싸고 팔을 올린 쪽으로 목을 기울이면 된다. 이 때 옆 목이 당겨야 효과가 있는 것이다. 또한 시선을 정면으로 한 다음 양 엄지를 이마 옆에 놓고 팔꿈치를 어깨와 수평이 되게 한다. 어깨를 돌리는 스트레칭도 있다. 허수아비처럼 팔을 들고 팔꿈치와 손을 어깨와 수평으로 만든다. 이후 팔에 힘을 빼면서 어깨를 천천히 돌리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