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정다경, "'송꼰대' 송가인에게 들은 전라도 최고의 욕은…"
수정일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등록일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사진출처=ⓒ정다경 인스타그램)

가수 정다경이 송가인에게 전라도 최고의 욕을 들었다고 폭로했다.  

그녀는 지난 KBS `해피투게더`에서 "미스트롯에 송꼰대가 있다고 하더라"라는 질문에 `미스트롯' 콘서트 이후 송가인과 있었던 일을 밝혔다.

당시 그녀는 회식 자리를 먼저 벗어나려고 하자 송가인이 "너 징허게 귄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에 송가인은 '정말 귄있게 생겼다'고 말하는 것은 최고의 칭찬이고 '귄없다'는 말은 끝"이라고 해명했다.  

`권없다`는 전라도 사투리로 귀염성 있다, 볼수록 이쁘다는 뜻이다.  

이어 송가인은 정다경에게 이런 말을 한 이유를 밝혔다.  

 

 

 

(사진출처=ⓒ정다경 인스타그램)

그녀는 "회식을 하는데 초기였다. 선배님들도 계시고 관계자분들도 많이 계셨는데 제일 먼저 간다고 하더라. 콘서트하고 나면 안 힘든 사람이 누가 있냐. 그래도 같이 얘기도 하고 그게 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정다경은 "언니에게 '귄 없다' 소릴 들은 후 회식 때 끝까지 남아 있는다. 그런데 최근에는 언니가 먼저 가시더라"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정다경은 올해 나이 28세로 지난 TV조선 `미스트롯`에서 4위를 차지했다.  

현재 그녀는 박선영, 두리와 함께 그룹 `비너스`에서 활동하고 있다.

정다경은 남다른 입담으로 무대에서뿐 아니라 여러 예능에서도 러브콜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