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굶기만 하는 다이어트 No' 보상해주는 '치팅데이' 올바르게 실시하는 법
수정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등록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출처=픽사베이)

식이요법은 해결되지 않는 고민거리 중 하나다.

그래서 드라마틱하게 살을 빼준다는 식품이나 약이 판매되고 있고 살을 빼게 해준다는 다양한 방법들이 인터넷 상에서 떠돌며 공유되기도 한다.

그렇지만 소비자들은 체중감량이 쉽지 않다고 말한다.

이렇게 전하는 원인은 체중조절을 한다는 것이 수 많은 음식들을 먹지도 못한 채 운동도 1시간 이상 씩 힘들게 해야한다는 생각 때문이다.열량이 낮은 식단과 운동을 병행한다면 살 빼는 일이 쉬울 수 있다.

그러나 음식을 제한한다는 것이 압박감으로 다가오고 이런 스트레스가 오히려 과식으로 변해 살이 쪄버리는 증상을 불러일으킬 수 있어 한번 쯤은 좋아하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오히려 도움이 된다.

이에 네티즌 사이에서 '치팅데이'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데방송에서도 소개된 적이 있는 각종 매체에서도 언급된 적이 있는 '치팅데이'는 살빼는 기간 중 일주일 하루정도, 제일 한번 쯤은 좋아하는 음식을 마음껏 먹을 수 있는 날을 뜻한다. 치팅데이란, '속이다'라는 의미가 담긴 영어단어인 'Cheating'과 '날(日)'이라는 뜻의 단어 'Day' 가 합쳐저 생긴 언어다.

최근 치팅데이는 스타들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치팅데이는 체중조절 기간 동안 정해진 식이요법 및 운동으로 다이어트 관리를 하고 있을 때, 음식을 참아서 생기는 스트레스를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치팅데이는 막무가내로 음식을 먹지 않는 것이 아니라 일정 시간 동안 먹게 함으로써 스트레스를 막아주고 이렇게 해서 체중감량의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치팅데이는 일주일 동안 철저한식사를 하고, 딱 하루는 달콤한 음식, 기름진 음식 등 조절하느라 못 먹던 음식들을 먹을 수 있는 날을 뜻한다.

힘겹게 했던 다이어트가 소용없어지는 것이 아닌가 망설여질 수 있는데 오히려 전문가들은 일주일 한번 치팅데이로 양껏 먹으면 식이조절로 인해 저하된 신진대사가 높아지면서 음식물을 빠른 시간 내 소화해 에너지로 활용한다고 말했다.

그렇기 때문에 몸무게에는 영향 없이 무리한 식이요법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없애 더 즐겁게 다이어트를 할 수 있다.치팅데이가 마음껏 먹어도 되는 날이라고 해서 폭식을 하면 안된다.

바람직한 치팅데이를 보내려면 먹고싶었던 음식을 종일 먹는 방법 보다 목표 칼로리의 10~20%를 간식으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

올바른 치팅데이는 하루정도 다이어트 식단을 지키면서 부족했던 영양을 먹거나 식단을 지키면서 먹고싶었던 음식을 적당히 먹되, 기분이 좋아질 정도만 먹어야 한다.

아니면 일상생활을 하면서 친구나 지인, 또는 중요한 식사 약속이 있을 때를 불편한 마음을 가지기 보단 그때가 치팅데이라 여기고 식사를 하는 것도 좋다.

치팅데이가 끝나고 너무 엄격한 식단 보다 건강한 식습관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