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사자 김형준, 6년전 모습에 "어제 찍은 줄" 이동윤 전과 의혹 근황은?
수정일 2020년 01월 24일 금요일
등록일 2020년 01월 24일 금요일
(사진출처=ⓒ김형준 인스타그램)

태사자의 김형준, 박준석, 이동윤, 김영민이 JTBC `투유 프로젝트 슈가맨3`에 출연한 이후 엄청난 인기를 얻고 있다.  

이들은 `슈가맨3` 1회에 완전체로 출연해 그때 모습 그대로의 모습을 보였다.  

이후 이들을 각종 방송과 라디오 등에 출연하며 팬들과의 소통을 이어갔다.  

태사자의 김형준과 박준석은 박준석의 아내가 운영하는 크리에이티브 꽃 소속사에 들어가면서 본격적인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김형준은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6년 전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2014년 #시카고 에서 .... 벌써 6년전"이라는 글과 함께 청자켓을 입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올렸다.  

과거의 모습이라고 하지만 해당 사진만 보면 어제 찍었다고 해도 믿을 정도로 그의 외모는 변함이 없었다.  

팬들은 "6년 전 맞아요?", "서울은 김형준", "사진 진짜 멋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김형준 인스타그램)

한편 태사자의 인기에 태사자의 멤버 이동윤의 과거 전과 문제가 불거졌다.  

여러 온란이 커뮤니티에 따르면 그는 중학생 시절 절도 범죄 등에 연루됐다고 알려졌다.  

이에 이동윤은 소속사 크리에이티브꽃을 통해 "27년 전 어린 시절 철없이 보낸 나의 잘못이니 하나하나 따지기보다는

그 시간들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며 "불미스러운 이야기로 팬분들께 상처를 안겨드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기사에 나온 이야기들이 전부 사실은 아니다"라며 "앞으로는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글들에 대해 법적 절차를 통해 강경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