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석정 결혼 아직? "사주에 남자 없진 않은데.. " 서울대 시절엔 `김태희급`
수정일 2020년 01월 25일 토요일
등록일 2020년 01월 25일 토요일
(사진출처=ⓒ채널A 홈페이지)

배우 황석정이 현재의 나이에도 아직 결혼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그 이유가 주목된다.  

그녀는 지난 2016년 JTBC `님과함께2`에서 김숙과 윤정수를 만났다.  

그 자리에서 그녀는 자신의 연애 사주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녀는 "블로그에 누가 내 사줄을 올려놨다. 남자가 없지는 않은데 재물운도 없고 관운도 없다더라. 남자 복은 없다"고 말했다.

황석정은 올해 나이 50세로 지금까지 활발히 연기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출처=ⓒ채널A 홈페이지)

대학시절 그녀는 남학생들에게 '김태희급'의 엄청난 인기를 얻었다고 전해진다.  
그녀는 서울대학교 국악과에 입학한 학력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배우의 꿈을 가지고 후에 한국예술종합학교에 들어갔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동료 배우 이정은은 "같이 살았으니까 내가 잘 안다. 사람들이 안 믿는데, 엄청난 남자들이 쫓아왔고 내가 다 정리해주는 역할을 했다"며 "석정이가 결혼할 뻔했던 적도 있는데 나랑 비슷하게 가려고 맞췄나 보다. 이게 다 팔자다"고 말했다.  

MBC '세바퀴'에서 김광규 또한 "팔색조 연기 내공을 지니고 있다. 겉보기와는 달리 팔도의 남자를 다 만나봤다고 하더라. 서울대 재학 시절 김태희 못지않은 인기를 누렸다고 들었다"고 폭로했다.
황석정은 오늘(23일) KBS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에서 배우의 모습이 아닌 가수의 모습으로 등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