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장예원 아나, "손예진 닮았다는 말엔 '아니다', 송소희는 '인정'"
수정일 2020년 02월 04일 화요일
등록일 2020년 02월 04일 화요일
(사진='두시탈출 컬투쇼' 캡처)

장예원 아나운서가  손예진을 닮았다는 말에는 "아니다"면서도 송소희와 닮았다는 말은 "인정한다"고 말했다.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장예원 아나운서는 한 청취자가 손예진을 닮은 것 같다는 사연을 보내자 “아니다. 손예진 씨를 좋아하는 팬이다”라고 말하면서도 무척 기쁜 내색을 보였다. 이어 "김정은 씨, 송소희 씨 닮았다는 말도 들었다”라며 특히 “송소희 씨와 인터뷰를 했는데, 진짜 많이 닮았다”고 밝혔다. 

 

또한 장 아나운서는 새로 진행을 맡은' 씨네타운' 방송에 대한 소감에 대해 "라디오를 그만둔 지 3년"이라며 "템포도 빠르고 너무 떨렸다. 한 시간이 짧지만 너무 떨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장예원의 씨네타운' 캡처)

장예원은 지난 3일부터 박선영 SBS 전 아나운서 후임으로 ‘씨네타운’을 진행하고 있다. 그는 4일 오전 SBS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 방송을 통해 “지금 가족과 함께 살고 있다. 어머니에게 자유를 드렸더니 반찬은 없다”면서 “다행히 밥은 있어서 반찬은 알아서 먹는다”고 웃으며 설명하기도 했다. 

김성은 기자 ray10232@gmail.co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