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단점 알고 치료받으세요" 임플란트 VS 틀니…어떤게 좋을까?
수정일 2020년 03월 09일 월요일
등록일 2020년 03월 09일 월요일
▲(출처=픽사베이)

나이지긋한 어르신들만 틀니 및 임플란트를 이용할 것 같지만 틀니나 임플란트가 필요한 사람들은 어르신이든, 젊은이든 상관이 없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 말은 바로 노인은 당연하고 틀니와는 거리가 먼 것 같은 젊은층의 인구도 증가하고 있다는 뜻이다. 다양한 치과치료 종류 중 임플란트는 다양한 치료치료 중 다소 가격이 높은 축에 속하는데 잃어버린 치아는 대신하는 방법이다. 다시말해 충치 등으로 치아를 상실한 사람들에게 보기에도 좋게하며 기능 부분에도 향상시키는 행위를 가르킨다. 흔히 치과치료로 상실한 치아를 대체하는 것으로 대표적인 것이 바로 임플란트 및 틀니인데, 가격이 가장 다른 점이라고 볼 수 있다. 도대체 어떤 차이점이 있길래 비용이 다른 것일까? 먼저 틀니는 치아가 한 두 개정도 없어졌다고 해서 이용하는 기구가 아니다. 없어진 치아의 갯수가 좀 많거나 모든 이가 빠져 없어진 상태라 치아가 한 개도 남지 않는 상태에 그럴 때 틀니를 이용한다. 또한 임플란트는 상실된 치아를 떼우기 위해 기존 틀니의 단점을 없애주고자 만들어진 것으로 옛날에는 치아가 없어지면 상실된 치아의 부리를 만들기 힘들기 때문에 이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생겼다. 틀니는 고정돼 있어서 자신의 본래 있던 치아와 같은 느낌이 나는 일종의 치과 치료방법이라고 볼 수 있다. 그러면 임틀란트와 틀니의 어떠한 점에서 다른지 함께 알아 본 후 자신에게 알맞는 방법을 고르자.

틀니란?

틀니는 종류도 다양한데, 먼저 이가 조금이라도 남아있을 때 사용하는 부분틀니, 치아가 다 빠졌을 때 사용하는 완전틀니, 아니면 특수틀니로 2개~6개 정도의 임플란트를 이용해 장치를 이용해 틀니를 고정하는 임플란트 틀니가 있다. 하지만 아무리 잘 만든 틀니라도 보통 한 두달 지나면서 익숙하게 사용 가능해서 각자 본인에게 잘 맞는 틀니를 사용하려면 최대 4달이나 걸릴 수 있다. 그리고 틀니의 장점을 언급하자면 임플란트에 비해 저렴하다는 것이고 임플란트에 비해 상대적으로 치료기간도 짧은 편이라는 장점이 있지만 입 속에 있는 틀니가 완전히 고정하지 못해서 움직일 수 밖에 없고, 그러다보니 자연스레 입안도 상해서 심한 통증이 생기고 얼굴 생김새나 발음 등이 어색해지는 단점이 있다.

어떤 사람이 임플란트가 필요한걸까?

임플란트가 꼭 필요한 사람은 많은 사연들이 존재해 시술을 받는데, 원래 있던 치아 보존을 위해 치아를 뽑지 않을 경우, 틀니 치료를 받기 싫은 경우, 또는 틀니를 사용했지만 부작용 또는 불편함으로 인해 불편함을 해소하고 싶어서, 등이 있다. 다만, 임플란트가 고가이고 틀니보다 낫다고 해서 부작용이 아예 없지는 않다. 먼저, 임플란트를 받은 주변의 뼈가 자기도 모르게 흡수가 되어 잇몸 염증이 발생하기도 한다. 이를 막기 위해서는 평소 구강관리에 힘쓰고 보철물을 잘 관리해야 한다.

최혁진 기자 none-email@research-paper.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