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물치료 가능한 비염 과 수술이 불가피한 비염 종류는?… 원인은 구조적 이상
수정일 2020년 03월 09일 월요일
등록일 2020년 03월 09일 월요일
▲(출처=픽사베이)

비염은 코 내부에 이상이 생겨 염증이 생기는 것이다. 대부분 봄가을처럼 갑작스럽게 체온이 떨어지면 나타나게 되고, 증세에 따라 두 가지로 나뉜다. 완치가 어려우며 생활에 방해가 돼 그 치료에 대한 고민이 많을 것이다. 만약 만성비염이라면 약물치료를 해도 개선되지 않는다. 구조적 이상 때문인 만성비염이면 수술을 받기도 한다. 한편 알레르기 비염과 혈관운동성 비염 등으로 인해 나타나는 급성비염이라면 약물적 치료로도 충분히 치료가 가능하다. 이처럼 원인에 따라 다양한 방법을 시도해야 한다. 코가 불편하다면 원인을 알아본 다음 자신에게 맞는 해결책을 찾자.

유형 별 비염

먼저, 비염은 만성비염 및 급성비염이 있다. 만성비염의 이유는 급성비염이 반복하여 나타났을 때 치료를 제대로 하지 않아서 생긴다. 알레르기 비염같은 경우 어떤 물질에 이상반응이 오는 것이다. 혈관운동성 비염을 보면 기온이 바뀌면 예민해지면서 코막힘 등이 나타나고 그로 인해 염증도 생긴다. 또한 비염 중에서 코 내부 연골 변형으로 인해 코가 자주 막히고 염증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 이것은 구조 이상으로 인해 생기는 것이다.

비염 수술 하는 법

하지만 비중격 만곡증 같은 선천적 이상으로 인해 나타나는 비염같은 경우 원인을 없애지 않는 한 완전한 치료가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비중격만곡증 등 구조적 이상에 의한 비염은 수술이 필요하다. 비중격 만곡증이란 코를 분리하는 비중격이 한쪽으로 쏠려 코막힘이 생기는 것이다. 코막힘이 계속되면서 염증이 생기며 반복으로 인해 만성비염이 발생하는 것이다. 비중격만곡증으로 인한 비염 증상은 수술로 휘어진 연골을 바로 잡는 수술로 비염 증상을 호전시킬 수 있다. 수술 소요시간은 약 30분 정도가 걸리며 출혈이 없으므로 회복도 빨리 된다. 연골을 다시 펴면 코가 막히지 않아 염증도 자연스레 없어진다.

하우영 기자 none-email@research-paper.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