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방디엠시티 센트럴스카이 단지 내 상업시설 분양·임대 인기,,, 관심집중
수정일 2020년 05월 11일 월요일
등록일 2020년 05월 11일 월요일

 

지역 중심상권 수혜를 품은 상업시설이 수익형 부동산 분양시장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지역을 대표하는 중심상권은 이른바 ‘항아리 상권’으로 평가받는다.  

‘항아리 상권’이란 특정지역에 상권이 한정돼 있어 고객들이 타 지역으로 빠져나가지 않는 곳을 일컫는다. 주거단지가 위치해 있거나, 각종 행정 및 업무지구가 밀집되어 있는 곳이 대표적인 사례다. 이러한 조건을 충족한 곳은 거주민과 직장인들의 수요가 꾸준해 고객 유치에 훨씬 유리하다.

대방건설이 선보이는 세종대방디엠시티 상업시설 고정 수요로는 주상복합 건물 내 고정수요 548세대는 물론 3-2생활권 5천여 세대를 고정고객화 할 수 있으며 세종시청, 교육청, 우체국, 세무서(예정) 등 관공서 밀집지역과 인접해 관공서 및 국책연구단지 근로자 약 6천여 명의 배후 수요를 확보했다.

투자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상가는 높은 시세로 진입 장벽이 높지만, 그 가치 또한 높아 많은 이들이 선호하고 있다. 대방디엠시티 센트럴스카이 상업시설은 대로변에 맞닿아있으며 고풍스러운 유럽풍 라임스톤의 모던한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특화된 설계를 도입해 단순한 상업시설을 넘어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거리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출, 퇴근은 물론 외식까지 가족 구성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단지 내 상업시설로써 하동만두샤브 & 석갈비, 역전할머니맥주, 편의점, 미용실, 학원 등 생활 밀착형 업종과 대형 커피숍 스타벅스, 패스트푸드점 롯데리아, 던킨도넛 등 입점했다.

이에 ‘세종대방디엠시티 상업시설’은 키 테넌트 확보 유치 다양한 MD구성으로 수요층의 폭을 넓힐 계획이다. 지상 1층에 F&B 스트리트 Zone으로 구성하여 다양한 먹거리 브랜드를 유입시키고 Soho 의류샵 스트리트 및 카페(디저트)거리 등을 구성하여 인근 프라자 상가와 차별화를 둘 계획이다.  

대방건설 관계자는 “교통, 학교, 생활편의시설 등의 인프라가 풍부하고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있어 여러 가지 잠재적인 가치가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면서 합리적인 분양 조건으로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라고 말했다.  

현재 세종대방디엠시티 센트럴스카이 상업시설은 세종, 대전 및 전국 투자자들의 문의, 계약상담이 급증하고 있으며 세종시청, 교육청 앞에 위치한 세종 대방 홍보관에서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유동우 기자 adv02@gmail.co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