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지영, 남편 정석원 아닌 장민호와 '후끈 댄스' 新파트너
수정일 2020년 05월 23일 토요일
등록일 2020년 05월 23일 토요일

 

출처=뽕숭아학당

가수 백지영이 뽕수아F4와 만났다.

 

23일 재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는 레전드 가수 백지영이 선생님으로 출연하여 뽕숭아F4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와 특급 케미를 뽐냈다.

 

이날 백지영은 히트곡 '그 여자'를 열창하며 등장했고, F4는 백지영 히트곡 'Dash'를 불러 보답했다.

 

이어 백지영은 "난 노래부르는 것만 들으면 성격을 알 수 있다"고 남다른 재능을 자랑했고, 이에 영탁은 첫사랑을 생각하며 노래 '첫 차'를 불렀다.

 

임영웅은 '응급실'을 선곡했다. 백지영은 임영웅에 대해 "실제 성격이나 방송 성격이나 똑같을 것 같다. 좋아하는 여자를 만나면 빠져나오질 못할 거다. 진실한 사랑을 이미 했다면, 그 여자 못 잊어서 다음 여자가 많이 힘들거다"라고 연애 상담을 곁들였다.

 

임영웅은 "실제로 내가 연애를 하면 사이사이 텀이 길다. 쉽게 못 잊는 편이다. 심지어 끼 있는 여자 좋아하는 것도 맞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찬원은 '낭만에 대하여'를 불렀고, 백지영은 "너무 잘한다"고 극찬했다. 백지영은 이찬원에 "처음부터 자기를 보여주지 않는 스타일이다. 그리고 상대방 취향에 따라 다 맞춰줄 것 같다"고 말해 주변을 감탄하게 했다.

 

특히 백지영과 장민호의 ‘내 귀에 캔디’ 무대는 촬영 현장 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을 발칵 뒤집어 놓을 만큼 완벽했다. 백지영은 “앞으로 민호씨랑만 (내 귀에 캔디를) 할까” 생각했다고 듀엣 소감을 전했다.

장다훈 기자 yjryu@photons.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키워드
백지영남편
정석원
백지영
장민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