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저소득 영유아 보육가정에 육아용품 세트 지원... ‘건이강이 나눔상자’ 3000개 지급
수정일 2020년 06월 26일 금요일
등록일 2020년 06월 26일 금요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심각한 저출산 분위기 속 육아에 힘쓰는 부모를 응원하기 위해 10만원 상당의 육아용품 세트(턱받이, 담요, 유아용 목욕용품 등) ‘건이강이 나눔상자’ 3000개를 제작하여 저소득 영유아 보육 및 출산예정 가정에 지원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심각한 저출산 분위기 속 육아에 힘쓰는 부모를 응원하기 위해 10만원 상당의 육아용품 세트 3,000개를 제작하여 저소득 영유아 보육 및 출산예정 가정에 지원하였다.

건보공단 이태근 총무상임이사와 봉사단원들은 6월 26일(금) 한국한부모가족복지시설협회(서울 마포구 소재)를 방문하여 500개의 육아용품 세트를 기증하였고, 이는 전국 저소득 한부모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또한, 건보공단 지역본부 및 지사와 시·군·구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2500개의 ‘건이강이 나눔상자’가 전국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해 쓰여질 계획이다.

 2018년도부터 시작한 ‘건이강이 나눔상자’ 프로젝트는 건보공단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해 공동 추진하는 사업으로, 3년 동안 총 1만400개의 ‘육아용품 세트’를 전국 저소득 가정의 출산·육아부담 경감을 위해 제작·지원하였다.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OECD 국가 중 합계 출산율이 1명 미만인 유일한 국가라는 심각한 저출산 문제를 함께 공유하고 극복하기 위해 앞장설 것이며, 공공기관으로서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사회공헌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치선 기자 ccs@transfinite.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키워드
출산
육아용품
건이강이 나눔상자
건보공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