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민 딸이 학교 폭력 피해자? 루푸스 병 고백 최준희 사과 영상에 논란 확산
수정일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등록일 2019년 02월 15일 금요일
▲(사진=ⓒGetty Images Bank)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루푸스 병을 고백하며 유튜브 활동을 시작한 가운데, 과거 불거졌던 학교폭력 가해자 임을 인정했다.

최준희는 2년 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피해자와 그의 친구들을 언급하며 조롱한 글을 올렸다. 당시 최준희는 학교에서 진행된 학교 폭력 재판 중이었고 서면 사과 판결을 받았다.

어제 14일 최준희 양은 이 사건을 언급하며 사죄했다. 최준희는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피해자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 연락이 닿는다면 직접 사과하겠다"고 밝혔다.

누리꾼 최준희 양을 비난했다. 영상이 아닌, 피해자에게 직접 사과하라는 것. 한 누리꾼은 "피해자의 고통은 계속된다"며 "최준희 양의 가정환경을 고려한다 해도 잘못은 잘못"이라고 비난했다.

한편, 최준희 양이 학교 폭력을 당한 피해자가 가수 박상민의 딸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진위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